안녕 하십니까?

전국지리교사연합회 사무국장을 맡고 있는 조일현입니다.

 

먼저 연일 폭염에도 불구하고 지리(교육)의 발전을 위하여 노력하시는 전국지리교사연합회의 이사님(회원단체 회장단)을 비롯한 전국의 지리 선생님들께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이미 알고 계시는 바와 같이 고등학교 및 대학교에서 지리 교육은 매머드급 태풍에 휘말릴 정도로 매우 긴급한 상황에 처해 있습니다.

 

이에 전국지리교사연합회에서는 지난 7월 23일부터 대한지리학회와 긴밀하게 정보 교환 및 공동 대처하기로

의견을 조율하고 있으며, 지난 7월 24일 본 연합회 홈페이지를 통하여 긴급하게 공지하였을 뿐만 아니라 전국의 회원 단체 임원들에게 메일로 알려 드린 바 있습니다. 또한 8월 첫주 대한지리학회 사무실에서 권용우 대한지리학회 회장님, 이철우 차기 회장님, 위상복 전국지리교사연합회 회장님을 비롯하여 관심있는 선생님들을 모시고 비공식적으로 대책 회의를 개최하였을 뿐만 아니라 대한지리학회 이철우 차기 회장님과 함께 전국지리교사연합회 위상복 회장님께서 비공식적으로 관련 기관을 방문하여 지리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한 바 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전국지리교사연합회에서는 전국지리교사연합회 이사님 및 회원단체 임원들, 그리고 지리를 사랑하는 선생님들을 모시고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긴급 대책회의를 아래와 같이 개최하고자 하오니, 꼭 참석하여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 일시 : 2010년 8월 14일(토) 오후 3시 30분

* 장소 : 경북대학교 사회과학대학 교수회의실

* 대상 : 전국지리교사연합회 이사님 및 회원단체 임원들, 지리를 사랑하는 선생님들

* 문의 : 전국지리교사연합회 조일현 사무국장(019-277-8794, joilhyun@empas.com)

 

전국지리교사연합회(회장 위상복)에서는 오기세, 최병천 (전임) 회장님들의 자문과 유성종, 최규학, 도정훈, 김종연, 이경택 부회장님 및 사무국 선생님들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서 적극적으로 대처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전국의 지리 선생님들로부터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를 효율적으로 대처할 방안에 대하여 다양한 의견을 접수, 수렴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전국지리교사연합회의 회원단체 임원들(회장, 부회장, 총무)께서는 전국의 일선 교육 현장에서 지리를 살릴 수 있도록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작년 말(2009.12.30) 언론 보도를 통해 잘 알려졌듯이, 교육부에서는 제1차관을 중심으로 수능체제 개편 작업을 시작하였습니다. 교육부 인재정책실-교육선진화정책관-대학입학선진화과 주도로 대학교육협의회에 연구 용역을 발주하여 대입선진화연구회를 구성하여 수능체제 개편 연구를 진행하였습니다.

 

 올해 초(2010.1.4) 언론 보도를 통해 나온 일정은 3월까지 개편 시안을 제출하고 공청회를 거쳐 6월중 확정안을 발표한다고 하였으나, 현재까지 확인한 바로는 지난 7월 중순쯤 위 연구회의 연구보고서가 교육부로 제출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리하여 알려진 일정은 8월 하순(예정)에 시안 발표와 공청회를 거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수능을 2번 치르고, 선택과목수를 줄이는 방향으로 하겠다고 이미 언론을 통해 알려진 수능체제 개편안은 과연 그런 방향으로 교육부에 보고되었다고 합니다.

 

 지리와 지리교육 입장에서 충격적인 것은,

그 과정에서 사회탐구 영역 선택과목수에서 지리가 1개로 되고, 일반사회는 2개, 역사도 2개 된다는 것입니다.
 

 이러한 상황이 되면, 학생들의 지리 선택자 수는 지금보다 현저히 줄 것이 예상되며, 학교 현장에서 지리 시수 역시 현저히 위축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는 곧 지리 교사수 감소, 혹은 더이상의 지리 교사를 뽑지 않을 가능성으로 곧바로 이어지게 됩니다. 지리교육과가 지금 현재의 독어교육과나 불어교육과처럼 되는 상황을 맞이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곧, 예비 지리학자의 감소로 이어져 우리나라 지리학 전반에 큰 타격을 안길 상황인 것은 확실해질 것입니다.

 

 세계화 시대에 세계지리를 배우지 않게 되고, 국가간 영토 분쟁이 증대하면서 대두될 영토와 영역을 다루고 한국인의 정체성을 가르치는 한국지리를 학생들이 배우지 않는다면, 자라나는 미래 세대가 한국을 위한 인재로 자라날 것으로 어떻게 기대할 수 있겠습니다. 세계화 대응 교육, 영토 교육, 한국인으로서의 정체성 교육을 목표로 하는 지리교육 전체의 절박한 위기 상황이라 아니할 수 없습니다.

 

 가능한 모든 수단을 모색하고 가능한 모든 채널을 동원하여 전방위적으로 대응하지 않는다면, 한국의 지리학은 말로 표현하기 어려운 위기 상황에 내몰리게 되리라는 참담한 예상을 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특히 이러한 사안은 시간이 지날수록 '시안' 상태가 점점 굳어져 더이상 돌이키기 어려운 상황으로 됩니다. 따라서 조속한 대응이 필요한 절박한 상황입니다.

 

이에, 우리 전국지리교사연합회는 대한지리학회와 더불어, 그리고 전국의 회원 단체 및 지리 선생님과 함께 [2010 수능체제 개편(안)에 따른 지리와 지리교육의 위기] 에 대하여 심도있게 논의하고 효과적인 대응 방안을 마련하고자 합니다.  전국의 회원 단체 및 지리 선생님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력이 절실히 필요한 실정이며, 유효적절한 대응 방안에 대하여 심도있게 논의해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이름
60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3번째 할 수 있는 일 [2014학년도 수능체제개편안, 문제있다.] 2010.08.21 6827 조일현
59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두번째 할 수 있는 일 2010.08.21 6822 조일현
58 8월 19일 수능체제개편 공청회 진행과정 알림 file 2010.08.19 6989 조일현
57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첫번째 할 수 있는 일 2010.08.18 6836 조일현
56 2014년 수능체제개편(안)에 대한 지리(교육)학계의 분명한 의사 표명(대한지리학회) 2010.08.16 7019 조일현
55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첫번째 행사 안내 2010.08.16 6620 조일현
54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긴급 대책회의 결과 공지 2010.08.16 7506 조일현
53 8월 19일 수능체제개편 공청회 알림 file 2010.08.16 7679 위상복
52 비상대책위원회 구성과 활동 방안 논의를 위한 준비 모임 공지(대한지리학회) 2010.08.10 7272 조일현
51 수능체제개편(안)에 대한 지리학계의 입장과 대응방안에 관한 공지(대한지리학회) file 2010.08.09 6920 조일현
»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긴급 대책회의 개최 공지 2010.08.08 6863 조일현
49 [직무연수]제주세계자연유산 체험 연수 실시 2010.07.06 8240 홍성현
48 2010년 제14회 우리산하바로알기 지리캠프(2기) 모집 안내 2010.07.04 7460 조일현
47 2010년 제14회 우리산하바로알기 지리캠프 공지 [1] file 2010.06.21 7525 조일현
46 2010년 제11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대회를 마무리하면서 2010.06.21 7557 조일현
45 2010년도 강원대학교 DMZ HELP센터 교사연수 안내 file 2010.05.17 9427 임해영
44 2011-2012 대한지리학회 회장 후보 등록 공고 및 회장 선출에 관한 안내 file 2010.05.14 9226 조일현
43 실크로드 답사 안내 2010.04.27 12208 조성호
42 [사진 한 장 속의 세계] DVD 수업 자료 활용 안내 2010.04.06 12641 조일현
41 제28대 대한지리학회 회장 선거 안내 2010.04.03 10039 조일현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