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님 제위

 

지리에 긍정적인 메시지가 올 때도 있고, 부정적인 메시지가 올 때도 있습니다. 이는 달리 표현하면 교과부내에서도 의사결정이 안되고 있다는 뜻입니다. 사탐의 문제점은 인식 하는데 어떻게 해야 할지 결정 하지 못했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이런 가운데 공청회 일정이 확정되었습니다.

 

  전례로 보면 바뀔 가능성도 있습니다만, 현재까지 확정된 일정은 다음과 같습니다. 장소는 전국적으로 광주, 대전, 부산, 서울 등 4군데이며, 날짜는 광주 9월 15일(수), 대전 9월 17일(금), 부산 9월 28일(화), 서울 10월 1일(금)입니다.

 

  권역별 공청회는 전국적인 여론 수렴의 의미도 있지만, 여론 타진의 성격도 강합니다. 교과부는 각 권역별 공청회에서 나타난 여론을 모니터링 할 것입니다. 그래서 더더욱 지리인들의 결집된 에너지를 보여주어야 합니다. 

 

  지난 8월 19일 서울역사박물관에 있었던 공청회에서 지리인들이 보여준 결집력은 교과부와 대입 중장기 연구팀을 당혹하게 만들면서 사탐안의 문제점과 대안의 필요성은 부각시켰습니다. 이런 의미에서 보면 서울 공청회보다 지금 공청회가 더 중요합니다. 이번 공청회를 통해 최종 안이 확정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권역별 공청회에 각 권역에 있는 모든 지리교육과와 지리학과의 학부 학생, 대학원생, 예비교사들이 전원 참석하였으면 합니다. 

 

  공청회는 이번이 마지막입니다. 때문에 우리가 할 수 있는 최대의 압박을 해야 합니다. 이를 위해 지난 서울 공청회 때 여러 대학이 차를 대절하여 참석하였듯 이번 역시 그러했으면 합니다. 아마, 우리뿐만 아니라 제 2외국어를 비롯한 다른 교과들도 이번 공청회를 벼루고 있을 것입니다. 그래서 다른 영역들 보다 일찍 공청회장에 가야하고, 공청회장에서 어떤 질문과 행동을 하는 것이 지리에게 유리한지를 심사숙고해야 할 것입니다. 적어도 수능 문제에서만은 과정보다 결과가 중요합니다. 우리가 어떤 노력을 하였든 결과가 나쁘면 지리의 미래는 없습니다. 때문에 지난번 보다 더 체계적인 계획아래 접근해야 할 것입니다.

 

  단 하루입니다. 하루 중에도 몇 시간입니다. 이 몇 시간이 지리의 미래를 결정할지도 모릅니다. 지리의 미래는 다른 사람의 손이 아닌 우리들의 손에 달려 있습니다. 


 

2010. 9. 7


한국지리환경교육학회장 송언근 올림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이름
공지 2022년 제22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운영 계획 2022.04.18 80 남길수
82 지역별 공청회 비상대책위원회(안) 조직 현황(2010.09.12일 기준) [1] 2010.09.12 7413 조일현
81 전국의 지리선생님들께 호소합니다. 2010.09.11 7404 조일현
80 [2014 수능체제개편] 관련 대교협 관계자 면담(9.10) file 2010.09.11 7862 조일현
79 2014 수능체제개편(안) 지역별 공청회 일정 확정 file 2010.09.09 7193 조일현
78 존경하는 지리가족 여러분(대한지리학회) 2010.09.07 6987 조일현
» 2014 수능체제개편(안) 관련 지역별 공청회 안내 [3] 2010.09.07 6776 조일현
76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16번째 할 일 [2014수능시험개편안, 개선을 촉구합니다.] 2010.09.06 6936 조일현
75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15번째 할 일 [수능시험개편안, 현장교육과 거리멀다] 2010.09.06 7116 조일현
74 수능시험개편안 관련 중간 보고입니다. [2] file 2010.09.02 6784 조일현
73 '위기에처한 지리구하기' 에는 마음 자세가 가장 중요합니다. 2010.09.01 6965 조일현
72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14번째 할 일 [지리가 망하면 국가도 민족도 없다.] 2010.09.01 6942 조일현
71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13번째 할 일 [지리교육축소 및 국영수 위주의 수능시험개편안 반대] 2010.09.01 7038 조일현
70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12번째 할 일 [수능시험개편안, 8.19공청회 유감] 2010.09.01 7084 조일현
69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11번째 할 일 [생활속의 지리이야기 1] [2] 2010.08.28 6860 조일현
68 수능체제개편(안)에 대한 한겨레 신문 기사 소개 2010.08.27 7116 조일현
67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10번째 할 일 [수능시험개편안, 사교육 줄이기부터!] 2010.08.26 7000 조일현
66 교육과학기술부 민원신청에 올린 글과 답변내용입니다. [4] 2010.08.25 7223 권병석
65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9번째 할 일 [수능시험개편안, 바람직한 대안은?] 2010.08.25 6674 조일현
64 2010년 8월 24일(화) CBS 라디오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 FM 98.1) 참여 협조 2010.08.24 7396 조일현
63 '위기에 처한 지리 구하기' 8번째 할 일 [수능시험개편안, 글로벌 인재양성포기인가?] 2010.08.24 7998 조일현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