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공청회를 앞두고 몇가지 부탁을 드립니다.

 

공청회를 준비하시느라고 수고가 많습니다.

광주와 대전공청회에서 느낀 질문에 대해 몇가지를 부탁을 드립니다.

 

첫째, 교수님들 질문은 논리적으로 연구진의 잘못된 점을 지적해주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교수님들의 논리적인 지적이 소홀했습니다. 현재 발표된 내용이 문제점이 많은 데도 불구하고 오류 지적은 소홀히 한 채 감정적으로 성토하는 식으로 발표하는 것은 설득력도 낮고 문제해결에 도움이 적을 것 같습니다.

 

둘째, 교사들 질문은 현장교육과의 문제점을 중심으로 사례를 들어서 잘못된 점을 지적해주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학부모도 할 수 있는 수준의 단순 추측성 질문이 대부분이었습니다. 자체 설문조사한 내용이나 한국교육개발원 등에서 발표된 자료 등을 이용하는 것도 설득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또 학부모의 입장에서 질문하는 것도 설득력을 높이는 한 방편이 될수 있을 것 같습니다.

 

셋째, 학생 질문은 피켓과 플래카드를 들고 나설 수 밖에 없는 이유를 설명할 필요가 있습니다.

학생들 동원에 대해 좋지않게 보는 시각도 있습니다. 많은 학생들이 동원이 되어 피켓과 플래카드를 들고 있는 모습이 정당하게 보여야지 과목이기주의 정도로 비춰지면 효과가 반감이 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이렇게 나선 것은 지리과 임용고시 숫자가 줄어들까봐, 혹은 교수님들이 강요해서 나선 것이 아니다. 고등학교 사회과 내에서도 가장 중심이 되는 지리교육이 정부의 잘못된 정책 때문에 위기에 처한 것이 안타깝기 때문이다. 혹은 한국지리와 세계지리의 중요성을 설명하는 것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넷째, 질문내용을 사전에 공유해서 지명 받은 사람들이 순서대로 읽을 수 있게 중요도 순으로 정리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질문자가 제한되어 2안을 관철해야 하는 우리의 주장이 소홀히 되거나, 교과별 말하기 대회 정도로 될까봐 걱정이 됩니다. 교수용 3~4개, 교사용 3~4개, 학생용 2~3개 정도를 준비하는 것도 고려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탐구영역은 8개 교과가 해당되는데, 질문시간은 2시간 정도밖에 되지 않습니다. 총 20명이 질문하고 교과별로 고르게 배분한다면, 지리과에는 3~4명 정도 밖에 질문할 수가 없습니다.

 

어려운 요구입니다만, 공청회는 지리과만 있는 것이 아니고 우리의 주장을 잘 전달해야할 언론과 교과부 등 많은 사람들이 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참석하지 않았던 다른 교과에서 볼때도 지리과 주장이 설득력이 있다라는 인식이 되어야 될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사례로 볼 때 한풀이형이나 성토대회형 혹은 인신공격형의 질문은 지리과에 전혀 도움이 되질 않는 것 같습니다. 연구진들도 인정할 정도의 논리나 현장교육의 사례를 찾아 준비해서 발표해 주기를 부탁드립니다.

 

위상복 드림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이름
공지 제24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지역부문] 수상자 명단 2024.06.12 784 조성호
공지 제24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전국부문] 시상식 안내 및 수상자 명단 2024.06.12 618 조성호
공지 2024년 제24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안내 2024.04.30 694 조성호
공지 2024년 제25회 전국지리교사대회 광주대회 안내 2023.11.28 473 관리자
공지 제23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전국본선대회 수상자 명단 및 시상식 안내 2023.06.16 1030 관리자
공지 2023 제23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전국본선 대회 안내 2023.06.06 807 김차곤
공지 제23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지역대회 수상자 명단 2023.05.17 1423 관리자
공지 2023년 제23회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운영 계획 2023.03.30 1480 관리자
117 터사랑 답사 안내 2011.01.21 7696 최원길
116 2011 제주 지리대회 관련사진 file 2011.01.11 9307 박종환
115 전국지리교사연합회 회칙 개정 공고 2011.01.08 8009 조일현
114 2011년 제14회 전국지리교사 제주대회를 마무리하면서 [2] 2011.01.08 7793 조일현
113 2011년 제14회 전국지리교사 제주대회 참가 안내 [1] 2011.01.02 7722 조일현
112 '위기에 처한 지리구하기' 동아일보 신문광고 예정 file 2011.01.02 11004 조일현
111 '위기에 처한 지리구하기' 신문 광고 초안 및 의견 접수 file 2010.11.27 8485 조일현
110 2011년 제15회 우리산하 바로알기 지리캠프 공지 [2] 2010.11.22 8055 조일현
109 한국교육과정평가원 2011 교과용도서 검정 심의위원 응모 안내 file 2010.11.22 9517 조일현
108 '위기에처한 지리구하기' 신문광고 관련 의견을 받습니다. 2010.11.19 7639 조일현
107 2014학년도 수능시험 개편 관련 KBS 시사토론회 안내 2010.11.19 7912 조일현
106 2011 수능 특별생방송(EBS) 안내-이주호 장관 출현 2010.11.19 8977 조일현
105 [지도로 읽는 더 큰 세상] 세미나 안내 2010.11.18 7496 조일현
104 2014학년도 수능시험 개편 관련 TV 토론회 2010.11.11 7375 조일현
103 [확정] 2011년 제14회 전국지리교사 제주대회 공지 [5] file 2010.10.26 8463 조일현
102 '위기에 처한 지리구하기' 활동에 참여할 분을 모십니다. file 2010.10.16 8241 조일현
101 비대위활동 회의 내용 보고(경북대 이철우 교수) 2010.10.16 8640 위상복
100 2010년 '위기에처한 지리구하기' 전국지리교사연합회 이사회 결과 보고 2010.10.11 8360 조일현
99 권역별 공청회 마무리 보고 [1] 2010.10.03 7689 위상복
98 서울 공청회에 적극 참여하여 우리의 뜻을 확실하게 보여줍시다. 2010.10.01 8309 조일현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