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만간 교육과학기술부와의 두번째 면담이 있을 예정이라고 들었습니다. 이철우 교수님이 가신다고 하는데 우리의 뜻이 잘 전달되고 잘 풀리면 좋겠지만, 그렇질 못한 경우를 대비하여야 겠습니다.

지방 공청회에 참석하는 것은 당연한 것이고, 더 효과적인 방법을 제안합니다.

 국회 교육과학기술위원회에 진정(민원)을 내는 것입니다. 진정을 내면 접수처리되고 결과도  통보받을 수 있습니다.

 일단 회장단, 사무국에서 전지연 명의로 진정을 내고 진행 상황을 보면서 릴레이 진정을 내는 것입니다.

 그것도 여의치 않으면 위원회 소속 국회의원 홈페이지에 우리의 의견을 개진하는 것입니다.

 아주 효과가 클 것입니다. 언론 매체보다 효과가 직접적이고, 교육과학기술부에  곧바로 통보 처리됩니다.

 아마도,  전화연락이 바로 올 것입니다.

 전국의 우리 선생님들도 홈페이지에 매일같이 들어오셔서 상황 체크해주시고, 여차하면 적극 동참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유달리 더운 2010년 여름, 막바지에 더욱더 열받게 합니다.

 기운내시고 우리의 뜻이 챙취되는 그날까지 뜻모아 힘모아 열심히 노력합시다. 아자아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0 공청회 관련 지역언론 보도자료 초안 [1] file 도정훈 2010.09.13 11269
89 우리의 뜻 관철을 위해 꼭 공청회 참석합시다. [2] 도정훈 2010.09.11 11396
88 "학습량 많고 어려운 수리 가 피하자" 수리 나 변경 '눈치작전' [부산일보.9.8] 도정훈 2010.09.09 11387
87 크게 바뀌는 수능 의미와 문제점 [부산일보] 도정훈 2010.09.09 11356
86 국영수가 만능인가 [국제신문,2010..9.5] 도정훈 2010.09.09 12414
85 2014년 수능 두번… 학생들 찬반 논란[국제신문,2010.9.8] 도정훈 2010.09.09 12075
84 지리교육위기에 대한 대응전략(2) [1] 겨울연가 2010.09.05 8978
83 2011 지리과 수능문제 출제에 대한 제안 [2] 김시구 2010.09.05 9228
82 지리교육위기에 대한 대응전략 [2] 겨울연가 2010.09.04 9061
81 대수능 9월 모의평가 해설지입니다. [2] file 미스터도 2010.09.02 11036
80 백순근 서울대 교육학과 교수의 허구성 [1] 미스터도 2010.09.02 12901
» 국회 교육과학기술위원회 진정 내기 [1] 미스터도 2010.08.31 9168
78 독도캠프를 다녀오신 선생님들 수고하셨습니다. 관리자 2010.08.21 9418
77 많은 관심과 댓글 부탁드립니다. 조성호 2010.08.17 9930
76 2014년 수능체제 개편에 대한 (8월 하순) 공청회 예정 슈퍼마리오 2010.07.28 9336
75 드디어 올 것이 왔군요! 슈퍼맨 2010.07.25 9287
74 6월 10일 대수능 모의평가 한지 해설 file 미스터도 2010.06.11 9828
73 지리올림피아드에관해서 질문 [1] 고니대왕 2010.06.01 14900
72 20100515--김종해-지리도서목록 file 김종해 2010.05.15 12049
71 2010 DMZ 교사 연수 관련 문의 [2] 모찌림 2010.05.14 1601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