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박철웅의 편지 소개합니다.
세계지리 8번 문제에 대해 오류가 없다고 당당히 말한 인간
지리선생님의 자긍심을 뭉개버린 인간
법원에서 패소판결이 12월 16일에 있었는데 그 다음날 보낸 것입니다.
적어도 인간이라면, 일말의 양심이 있다면, 진정한 교육자라면 도저히 쓰지 못할 것입니다....
교수 자리에 머물러 있다는 것 자체가 지리학계의 망신입니다.
수능에서 지리과목(한국지리, 세계지리) 선택자가 많이 줄어들 것입니다. 박철웅의 힘이 컸지요....
지리 전공 교수, 교사 모두가 침묵하는 사이 피해 수험생들은 꿈을 접었습니다. 내 자식의 일이라도 이렇게 무관심할 수 있을지...
수능 세지 출제와 관련된 일부 몰지각한 연구진, 교수, 교사가 아직도 우리의 동료라고 생각하는지요? 동료가 아니라 우리의 심장을 찌른 인간들입니다. 용서의 대상이 될 수 없는 인간들입니다.

학회회원님들께
그 동안 지리교육을 사랑해주시고
학계를 이해해주신 여러분께 감사를 드립니다.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라는 성경 구절이 생각납니다.
진리를 안다면 죽음도 초월하겠지만, 사실 진리를 잘 모르겠습니다.
어쩜 추구했을 뿐입니다. 당연 다른 차원이 있을 것이라 봅니다.
이번을 계기로 지리교육의 전반에 대한 반성과 함께
새로운 차원의 내용성을 추구하는 전환점이 되었으면 합니다.
개인적으로 부족했습니다. 자연과학처럼 투명하지 못한
인문사회과학적 특성이 항상 그럴듯한 것을 보게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미시와 거시의 세계가 다르고, 어제와 오늘이 다른 현실에서,
학교지식이란 국가교육과정 속에서 제한적인 시점과 기준을 우선적으로
고려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지식과 정보의 차에서 오는 갭을 우린 어떻게 수용해야 하느냐를 놓고
많은 분들의 전화, 문자, 이메일로 다양한 소리를 들었습니다.
모두 옳았습니다. 하지만 선택을 해야 했습니다. 이를 위한 하나의 기준이 필요했습니다.
우린 국가수준의 교육과정에 있다는 현실을 감안했습니다.
보편적 다수가 사심 없이 풀어보는 쪽에 선택을 했습니다. 이 뿐입니다.
그 다음은 진실과 지식의 문제인데 이는 결론보다는 영원한 탐구입니다.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관심을 보여준 지리를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향후 이런 관심과 열정을 통해서 보다 나은 지리교육을 나아가는데 밑거름이 되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이제 2년간의 한국지리환경교육학회 회장의 소임을 마치고 회원 한 사람으로 학회에 충실할 수 있는 날이 되었습니다.
부족한 저를 이끌어주시고, 많은 신뢰를 보내주신 모든 회원님들께 다시 한 번 깊은 감사를 드리면서 이것으로 저의 끝 인사를 가름하고자 합니다. 아울러 저와 함께 고생하셨던 부회장님, 편집위원장님 이하 부장님들, 차장님들, 편집위원님들께도 이 자리를 빌어 진심으로 감사의 뜻을 전합니다. 끝으로 회원님들 모두 다사다난한 한 해를 잘 마무리하시고 새해엔 보다 건강하고 행복한 일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2013. 12. 17
한국지리환경교육학회장 박철웅 드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3 제17회 전국지리교사대회 참관 후기 위상복 2014.01.20 5859
» 전남대 박철웅 - 피해 수험생에게 고개 숙여 사죄하라 지단 2014.01.14 5750
201 과거, 일본과 중국이 모든책들은 다 빼앗고,불태웠지만 왜 이책들만은 남겨뒀었나? 씨밀레 2014.01.11 6236
200 지도포스트잇 '내가그린지도그림' 인사드립니다 : ) file Studi 2014.01.10 10055
199 인강 최진기님의 세지8번에 대한 동영상 - 출제진과 검토진, 학회관련자들 꼭 보았으면.. 지단 2014.01.09 6052
198 세계지리 소송 1심 - 가여운 어머니의 눈물 호소 지단 2013.12.11 7748
197 세계지리 출제나 검토한 선생님 양심선언 안하나! 지단 2013.12.05 7408
196 수능 세계지리 8번 오류 - 지리인의 이름으로 밝혀야 합니다. 지단 2013.12.05 7520
195 2013 파주북소리 율곡 선생을 만나요 - 현장답사 file 파주북소리 2013.09.10 10481
194 한국사 필수보다는 잘못된 부분의 수정이 우선 아닐까요? 시나브로 2013.08.10 8241
193 지도포스트잇 '딱붙지' 3쇄가 나왔습니다. file geot 2013.08.08 7974
192 전달 : 동해투표관련 긴급 소식 위상복 2013.07.14 8089
191 중심지 이론에 대해서 질문드리겠습니다. musan 2013.07.05 7925
190 광지연에서 중국 운남성 문화탐방 갑니다. 함께하실 분... 원중 2013.06.14 8454
189 한국지리환경교육학회 하계 학술대회 안내 file 지리적지혜 2013.06.13 8353
188 교과서 내용 중에 도저히 이해를 못하겠는 부분이 있어서 질문드립니다 [1] 한국피아 2013.05.30 11034
187 지리전공자가 직접 찍은 최초의 항공사진집을 소개합니다. file 한국의발견 2013.04.29 9132
186 지리책 추천 리플렛 '읽으면 세상이 새로워 지리'_시즌2(2013) file geot 2013.03.20 9324
185 지리희망네트워크입니다. 지도포스티잇을 만들었습니다. file geot 2013.02.21 10194
184 영국인이 사랑한 차(茶) file 달콤쵸코 2013.02.17 1065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