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개편안, 사탐·과탐 과목 확대 검토"

 

2014학년도 수능개편 시안 중 사회·과학탐구 과목을 1개만 선택하도록 했던 방안이 재논의된다. 사탐·과탐 과목 수를 확대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키로 한 것이다.

이주호 교육과학기술부 장관은 10일 기자간담회에서 사탐·과탐 선택 과목의 수를 재검토할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 “지난달 발표한 수능 개편시안에 대한 반론을 포함해 향후 공청회에서 폭넓게 논의해 올해 안에 결정하겠다”고 답했다. 수능개편 시안 마련에 참여했던 한 관계자는 “사탐 6과목, 과탐 4과목 중 하나를 선택하는 기존 안과 사탐 10과목, 과탐 8과목 중 두 개를 선택하는 안을 공청회에서 함께 제시해 논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개편 시안이 사탐·과탐 과목을 대폭 통합해 하나만 선택하도록 하자 사회·과학교사와 교육단체들은 선택 과목을 늘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국·영·수 중심으로 학교 교육이 편중될 것이라는 비판도 있었다.  -중앙일보,2010.9.11-


 오늘 신문 기사내용입니다. 발빠르게 대처한 결과인 것같습니다. 위상복 회장님을 비롯한 사무국 선생님들 그리고 이철우 교수님을 비롯한 비대위 위원님! 이제 부터 시작인 것은 여러 선생님들께서도 아실 것입니다.

 원안(시안)와 수정안 중, 우리가 원하는 안이 채택될 수 있도록 마지막 노력을 다하여야 할 것입니다.

 공청회때 많은 참석과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 곽승준 미래기획위원장 인터뷰-2014수능개편안 의문시 도정훈 2010.10.12 12695
103 세계 지리 교육의 중요성(1탄) 슈퍼마리오 2010.10.05 11421
102 보도 자료 배포에 신중을 [1] file 향미 2010.10.03 11436
101 부산 공청회 보고(이보영 교수) 슈퍼마리오 2010.09.29 11641
100 부산 공청회를 보고나서(송언근 교수) 슈퍼마리오 2010.09.29 11565
99 수능개편안 놓고 거센 반대 목소리[국제신문.9.29] 도정훈 2010.09.29 11436
98 수능 개편안,입시중심 교육 심화될 것[부산일보,2010.9.29] 도정훈 2010.09.29 11326
97 부산공청회 보고 [1] file 도정훈 2010.09.29 12594
96 전국지리교사연합회, 수능 개편안 반대 성명[뉴시스,9.27] [1] 도정훈 2010.09.29 11468
95 2014학년도 수능개편안, 사교육비 확대, 수험생입시 부담[부산일보] 도정훈 2010.09.25 11162
94 [긴급]새로운 대응 방안 모색의 필요성 [4] 조성호 2010.09.18 11201
93 경북일보 - 수능개편안, 교육현장과 거리멀다. [1] 관리자 2010.09.17 11257
92 개편안 지역별 공청회 시작[국제신문,2010.9.16] [3] 도정훈 2010.09.16 12137
91 광주공청회 모습 [2] 도정훈 2010.09.15 11297
90 공청회 관련 지역언론 보도자료 초안 [1] file 도정훈 2010.09.13 11037
» 우리의 뜻 관철을 위해 꼭 공청회 참석합시다. [2] 도정훈 2010.09.11 11173
88 "학습량 많고 어려운 수리 가 피하자" 수리 나 변경 '눈치작전' [부산일보.9.8] 도정훈 2010.09.09 11144
87 크게 바뀌는 수능 의미와 문제점 [부산일보] 도정훈 2010.09.09 11164
86 국영수가 만능인가 [국제신문,2010..9.5] 도정훈 2010.09.09 12182
85 2014년 수능 두번… 학생들 찬반 논란[국제신문,2010.9.8] 도정훈 2010.09.09 1187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