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언제나(조회수:349)
첨부파일266924.bmp    
(2007-01-20 00:00:01)







90년뒤엔 내 집도 물에 잠기나


서울신문 기사일자 : 2007-01-20     



|도쿄 이춘규특파원|화석연료에 의존하는 경향이 커지면서 금세기 말 지구 평균기온은 최고 섭씨 6.3도 해수면은 58㎝ 상승할 것이라는 내용의 유엔 보고서가 나왔다.

19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지구온난화에 대한 최근 분석과 예측을 집약한 유엔 정부간기후변화위원회(IPCC)의 4차 보고서는 “온실가스 배출 증가로 온난화가 두드러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섭씨 3도 오르면 亞서 연간 700만명 홍수위기

이는 1996년 후반부터 산업계와 연구자 일부를 중심으로 나온 “온난화는 과학적으로 증명되지 않고 있다.”는 회의론에 쐐기를 박는 것이다. 미국은 이를 근거로 2001년 지구온난화방지를 위한 교토의정서에서 이탈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4차 보고서는 지구 평균기온이 섭씨 3도 오르면 아시아에서 연간 700만명 이상이 홍수 위기에 직면하고 세계적으로 1억명 이상이 추가로 식량난에 빠질 것으로 예상했다. 평균기온이 4도 오르면 약 30억명이 물부족에 직면 수많은 수생식물이 절멸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 경우 또 5명에 1명꼴로 홍수의 영향을 받아 북미 지역에서 열파(熱波)에 직면하는 사례가 3∼8배 증가하며 북극해의 빙하도 35%가량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금세기말 해수면 58㎝ 상승 경고

그러나 보고서는 ‘환경배려형’ 사회로 전환하는 데 성공하면 금세기 말 온도 상승은 섭씨 1도 정도 해수면 상승은 19㎝에 그칠 수 있다고 지적하며 대책의 중요성을 호소했다.

현재 바다와 육지를 합친 지구의 평균 기온은 섭씨 15도이다.

4차 보고서는 1906∼2005년 사이 100년간 평균 기온은 0.56∼0.92도 올랐다고 분석했다.2001년 3차 보고서의 1901∼2000년의 상승폭(0.4∼0.8도)보다 더 커져90년대 이후 평균 기온 상승경향이 가속화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내년부터 교토의정서에 기초한 온실가스 배출삭감을 위한 시도가 선진국에서 시작된다. 보고서는 개발도상국을 포함한 전 세계에 대해 좀더 확실한 지구온난화 방지대책을 실행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taein@seoul.co.kr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