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관리자(sysop)(조회수:1457)
(2002-08-01 00:00:01)

경부고속철도와 호남고속철도의 분기역으로 천안역이 유력한 것으로 나타났다.
.
31일 교통개발연구원과 대한교통학회에 따르면 고속철도 분기역 후보지인 천안오송 대전 등 3곳에 대한 사업비와 고속철도의 속도 향상을 위해서는 천안이 나머지 2곳보다 유리하다.
.
천안역을 분기역으로 할 경우 호남고속철도의 건설비용은 노반 및 궤도 7조7천800억원 시스템 1조4천200억원 차량비 1천27억원 등 모두 12조4천340억원이 소요될것으로 추산됐다.
.
반면 오송역을 기준으로 하면 노반 및 궤도 8조3천300억원 시스템 1조5천80억원 차량비 1조1천920억원 등 13조3천460억원으로 천안역 기준 보다 1조원 이상 사업비가 추가되며 대전역은 14조6천130억원으로 2조원 가량의 격차를 보였다.
.
또 천안역은 문화재와 유적이 각각 302곳 168곳인 반면 오송역은 321곳 230곳대전역은 431곳 291곳으로 조사돼 공사기간 단축에도 유리한 것으로 조사됐다.
.
운행시간은 서울-천안-공주-익산-광주-목포를 노선으로 한 천안 분기의 경우 서울-목포간 1시간38분 공주 대신 오송이 들어가는 오송분기는 1시간42분 서울-천안-오송-대전-익산-광주-목포가 노선인 대전분기는 1시간45분으로 추정됐다.
.
경부고속철도와 호남고속철도의 분기역은 대한교통학회 주관으로 분기점별 장.단점 분석 작업이 연말까지 마무리되는대로 공청회를 거쳐 내년초 확정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
2002.07.31 07:24 입력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