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형] 지구 내부에 거대한 바다?

2009.07.29 23:52

관리 조회 수:1677

이름언제나(조회수:320)
첨부파일266969.bmp    
(2007-03-04 00:00:01)

지구 내부에 거대한 바다? 
 
[한겨레 2007-03-04 18:27]     


 지구 내부의 깊숙한 곳에 거대한 ‘바다’가 존재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워싱턴주립대 지진학자인 마이클 위세션 등이 지진파를 통해 지구 내부를 관측해 동아시아 대륙 아래에서 물로 가득찬 매우 넓은 암석층이 있다는 증거를 발견했다고 과학전문 뉴스사이트인 <라이브사이언스>가 최근 보도했다. 연구진은 지진으로 발생한 지진파 가운데 지구 내부를 관통해 전달된 약 60만 건의 진동기록을 분석했다. 그 결과 아시아 일대의 지각 아래 쪽에서 지진파의 기세가 꺾이거나 약해지는 현상이 확인됐다. 연구진은 “물은 파동의 속도를 약간 늦춘다”며 “물이 있다고 가정하면 아주 잘 들어맞는 현상”이라고 말했다.
















이 층은 우리가 흔히 보는 지표상의 바다와는 다르다. 연구진은 겉으로는 딱딱해 보이는 암석 덩어리가 최고 15%에 이르는 물을 포함해 부드러운 층을 형성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했다. 물 분자들이 암석의 광물 분자들에 달라붙어 있다는 것이다. 그 물의 양은 적어도 북극해 전체보다 많다는 게 연구진의 설명이다.


이 바다층은 지표에서 약 1천㎞ 깊이의 맨틀에 존재하는 것으로 추정됐다. 더 깊은 곳으로 내려가면 지구 내부의 고온으로 암석 속의 물이 증발해 빠져나가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지하 30~2900㎞의 맨틀에 막대한 양의 물이 존재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온 것은 처음이다. 연구진은 지진파의 약화가 가장 심하게 일어나는 곳이 중국의 수도 베이징 밑이기 때문에 이 바다층에 ‘베이징 변칙’이라는 이름을 붙였다.


박중언 기자 parkje@hani.co.kr 
<< 온라인미디어의 새로운 시작. 인터넷한겨레가 바꿔갑니다. >>


XE Login